Press Release

News

PharmCADD succeeds in attracting 1.5 billion won in initial seed funding from KTB

 

팜캐드(PharmCADD)가 회사설립 4개월 만에 첫 투자를 받았다. 팜캐드는 KTB네트워크로부터 15억원 규모의 초기 시드(seed) 투자를 유치했다고 25일 밝혔다.

팜캐드는 올해 연말까지 인공지능(AI)과 분자동역학(Molecular Dynamics)을 활용한 신약개발 플랫폼 ‘파뮬레이터’를 시장에 내놓기 위해 준비하고 있다. 이번 투자유치로 팜캐드는 파뮬레이터 개발은 물론 새로운 신약 파이프라인 구축할 수 있게 됐다는 설명이다.

팜캐드는 인공지능과 분자동역학 기술을 접목해 신약개발 기간과 비용절감을 실현하겠다는 목표다. 회사 관계자는 “전통적인 접근방식으로는 찾아내기 어려운 타깃 단백질과 약물간의 결합상수를 도출하는 등 약물 디자인을 위한 혁신적인 솔루션을 제공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팜캐드의 핵심 기술(Homology Model)은 단백질의 시퀀스만 가지고 ‘단백질 3D’ 구조를 예측하는 것이다. 약물개발을 위해 필수 데이터인 단백질 구조에 대한 분석과 변형 그리고 조합 등을 산출해 더욱 효과적으로 신약개발을 가능하게 하는 기술이다.

우상욱 팜캐드 대표는 부경대학교 물리학과 교수로, 분자동역학(Molecular Dynamics) 및 양자역학 분야를 연구하고 있다. 우 대표는 이전 항응고제 와파린 작용의 새로운 메커니즘 밝히고, 기존 와파린의 안전성 문제를 개선하기 위해 투여량을 개산하는 등 연구내용을 실은 블러드(Blood) 저널에 발표한바 있다.